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함께하는 금융] 동부화재 ‘smarT-UBI’ T맵 켜고 안전운전 하면 보험료 할인

기사 이미지

‘sma rT-U BI ’는 T맵을 켜고 500km 이상 주행할 경우 확인되는 안전운전 점수가 61점 이상일 경
우 가입할 수 있다. 가입 시 보험료를 5% 할인 받을 수 있다. [사진 동부화재]

동부화재는 SK텔레콤 T맵과 제휴해 스마트폰 네비게이션을 활용한 UBI(Usage Based Insurance) 자동차보험을 출시했다.

동부화재 ‘smarT-UBI’는 T맵 네비게이션을 켜고 일정 거리를 주행한 후 부여되는 안전운전 점수에 따라 보험료를 할인받는 신개념 자동차보험이다. T맵 ‘운전습관’ 서비스 이용에 동의한 개인용 자동차보험 가입자로서 T맵을 켜고 500km 이상 주행할 경우 확인되는 안전운전 점수가 일정 점수(61점) 이상일 경우 가입할 수 있으며, 가입 시 보험료를 5% 할인받을 수 있다. 보험계약 체결 시점에 500km를 주행하지 못했다면 향후 500km를 달성한 후 점수에 따라 추가 가입하고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동부화재의 smarT-UBI는 국내의 높은 스마트폰 보급률에 착안해 기획된 상품이다. 동부화재 관계자는 “대다수 운전자들이 운전 시 스마트폰 네비게이션을 자주 사용하는 만큼 국내 1800만 이상의 운전자들이 사용하는 T맵과 연계함으로써 안전운전 여부를 확인하는 데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SK텔레콤은 ‘운전습관’ 메뉴를 추가한 T맵 4.6버전을 출시했다. T맵 4.6버전은 ‘T 스토어’와 애플 iOS의 앱스토어를 통해 다운로드받을 수 있다.

특히 온라인 보험수퍼마켓 ‘보험다모아’를 통해 비교되는 ‘인터넷전용 자동차보험’에 가입하고 ‘주행거리 특약’ 및 ‘블랙박스 특약’을 함께 가입할 경우 최대 약 4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안전운전 점수가 낮더라도 보험료는 할증되지 않는다.

T맵에서 안내되는 안전운전 점수는 급가속·급감속·과속 등의 운전습관에 따라 결정된다. 평소 안전거리를 충분히 지키고 급가속·급감속·과속 등을 하지 않는다면 높은 점수를 받을 수 있다.

소비자에게 민감한 개인정보사항에 대해서 신경을 쓴 점도 눈에 띈다. 동부화재 관계자는 “T맵을 통해 측정되는 운행정보는 점수 산출에만 사용된다. 보험계약 체결 시 고객 본인의 동의를 받아 해당 안전운전 점수만을 확인하는 모델이기 때문에 개인정보 유출 등의 우려는 전혀 없다”고 강조했다.

동부화재는 smarT-UBI가 소비자에게는 보험료 절감의 경제적 혜택을 주고, 사회적으로는 교통사고 감소의 효과가 있으며, 보험사로서는 안전운전을 하는 우량 가입자를 유치할 수 있어 손해율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승수 객원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