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SM, K팝 아카데미·예술 국제학교 설립 추진

기사 이미지

SM엔터테인먼트 로고

SM엔터테인먼트가 종로학원하늘교육과 손잡고 중·고교 과정의 'K팝 국제학교'(가칭)를 서울 강남에 공동 설립한다. SM엔터테인먼트와 종로학원하늘교육은 27일 'K팝 국제학교' 설립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고 밝혔다. 외국인 유학생과 국내 연예인 지망생들을 선발해 국어·영어·수학 등 일반 교과목과 실용음악, 댄스 등을 함께 가르치는 미인가 대안학교 형태다. 70%는 외국인 유학생들로 하고 30%는 한류 스타를 꿈꾸는 국내 청소년이 대상이다.

실용음악과 댄스 등의 예능 실기는 SM 측이 교육을 맡고, 종로학원하늘교육이 국어·영어·수학 등의 정규교육과정과 진학 지도 등을 담당한다. 내년 개교 목표이며, 미인가 대안학교로 출발하지만 국제학교로 공식 인가를 받는 방안을 추진한다. 향후 중국 등에 분교를 만든다. SM과 종로학원 측은 11월부터 국내외에서 입학 설명회를 갖는다.

종로학원 관계자는 "연예인을 지망하는 국내 청소년들은 그동안 학교를 그만두는 경우가 많았고, 국내 대학에 유학 오려는 외국인들이 늘면서 한국에서 공부와 연예인활동을 병행하고 싶어하는 수요도 급증하고 있다"며 "K팝 국제학교가 이런 두 수요를 충족해 교육과 한류의 전진기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은화 기자 onhw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