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경필 지사, 내년 국비 11조 3345억원 확보 행보에 나서

기사 이미지

23일 오후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기획재정부를 방문해 박춘섭 예산실장을 만나 경기도 국비 지원사업과 정책현안사업을 국정에 적극적으로 반영해달라고 요청했다. 이날 남 지사가 기획재정부 예산실장실을 나서고 있다.(왼쪽부터 남경필 경기도지사, 박춘섭 기획재정부 예산실장, 이재철 경기도 정책기획관.)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2017년도 주요 도정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해 본격적인 국비 확보 행보에 나섰다. 남 지사는 23일 오후 3시 30분 기획재정부를 방문해 박춘섭 예산실장을 만나 경기도 국비 지원사업과 정책현안사업을 국정에 적극적으로 반영해달라고 말했다.

기재부에 2층 광역버스 확대 도입 등 7개 사업 3124억원 협조 요청
국토부에 경기북부핵심도로 사업 등 7개 사업 2970억원, 정책현안 5건 협조 요청

남 지사는 이어 국토교통부에서 김경환 제1차관과 손병석 기획조정실장과 면담을 갖고 주요 SOC 현안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남 지사는 이날 기재부에는 2층 광역버스 확대 도입 등 7개 사업에 대한 국비 3124억원의 지원을 당부했다. 또 국토부에는 경기 북부 핵심도로(상패~청산, 가납~상수, 오남~수동) 500억원 등 7개 주요사업에 대한 국비 2970억원 반영을 요청했다.

남 지사는 특히 국토부에 도민의 관심이 높은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의 ‘수도권 제1순환고속도로’ 명칭 변경,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 북부구간 IC 추가설치, ▶한국토지주택공사에서 추진하고 있는 국지도 84호선(화성, 중리~천리) 도로의 소음 저감을 위한 터널구간 확대, ▶철도박물관 건립지로 의왕시 선정 등 정책현안에 대한 협조도 요청했다.

한편, 경기도는 올해 952개 사업에 11조 3345억원의 국비를 건의한 상태다. 경기도는 지난해 10조 4,633억 원을 건의했으며 최종 11조 625억 원의 국비를 확보했었다.

주요 국비 건의사업으로는 ▶수원발 KTX 직결사업 조기 추진 300억원,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 김포~파주~양주~포천 구간 사업비 2000억원 등 SOC 확충, ▶경기도의료원 기능강화 74억 원, ▶청소년 수련시설 확충 211억원 등 맞춤형 복지사업, ▶한국폴리텍대학 경기북부캠퍼스 건립 138억원, ▶CAE 전문기술 특화 산학융합지구 조성사업 20억원, ▶G-next 추진 20억원 등 일자리창출과 문화융합 사업이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