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58회 밀양아리랑대축제의 하이라이트 '아랑규수 선발대회'


22일 오후 경남 밀양시 삼문동 둔치 야외공연장에서 열린 제58회 밀양아리랑대축제의
하이라이트인 병신년 아랑 진에 김예진(27·하남읍·가운데), 선 이현주(21·내이동·오른쪽 두 번째), 미 남지은(26·하남읍·왼쪽 두번째), 정 이혜숙(26·밀양시청·왼쪽), 숙 김혜은(25·내일동·오른쪽)양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6.05.22.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 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