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간추린 뉴스] 박지원 “야당이 법사위원장 맡아야”

박지원 국민의당 원내대표가 22일 “국회 법사위원장은 국회의장과 관계없이 야당이 맡아야 한다”고 말했다. 박 원내대표는 “국회의장 1당, 법사위원장은 2당이 맡아야 한다”던 입장을 바꾼데 대해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문제에서 보듯 정부·여당이 협치에서 후퇴할 개연성이 있어 견제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