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세 만기 돌아온다면 하남 미사·화성 동탄2신도시 주목”

6~8월 전국 입주 예정 아파트 10가구 중 9가구는 전용면적 85㎡ 이하 중소형인 것으로 나타났다.

6~8월 입주예정 아파트 전국 8만6304가구

국토교통부는 22일 오는 6~8월 전국 입주 예정 아파트는 총 8만6304가구라고 밝혔다. 이 중 90.4%가 85㎡ 이하 중소형이다. 60㎡ 이하는 2만8842가구(33.4%), 60~85㎡는 4만9214가구(57.0%)다. 85㎡를 초과하는 중대형 아파트는 8249가구(9.5%)다.

지역별로는 절반이 넘는 4만4496가구(51.5%)가 수도권에 집중돼 있다. 이 중엔 서울에서는 6513가구(7.5%)가 입주한다. 지방 입주 예정 아파트는 4만1808가구(48.4%)다.

수도권에서는 6월 인천 용현(3971가구)과 김포 풍무(2712가구) 등 1만7402가구가 집들이를 한다. 7월엔 안양 관양(1459가구)과 하남 미사(3055가구) 등 1만5143가구, 8월엔 서울 반포(1681가구)와 화성 동탄2신도시(1962가구) 등 1만1951가구가 입주한다.

지방에선 6월 대구 월배(2134가구)와 전북 혁신(1091가구) 등 1만571가구, 7월에는 대전 관저5(1401가구)와 석문 국가산단(1191가구) 등 1만5249가구, 8월에는 세종(2157가구)과 천안 제3산단(1269가구) 등 1만5988가구가 예정돼 있다.

황정일 기자 obidiu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