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세종의 실리 외교 정책과 북방 영토 확장


【총평】


? 조선은 건국 직후 진취적인 자세로 영토 확장 정책을 추진했다. 태조 때 정도전이 요동 지역을 회복하려는 요동 정벌 계획을 추진하여 명과 갈등을 빚었지만, 정도전이 제거되고 태종이 즉위한 이후에는 사대 외교를 펼치며 친선 관계를 유지했고, 이를 통해 왕권 확립과 국가 안정을 도모했다. 태종 이후에는 조선과 명의 관계가 안정되고 문화 교류가 활발하게 이루어졌다.?

조선 후기 ‘해동지도’에 나와 있는 압록강 상류의 사군(四郡)지도. 세종은 조(祖宗)의 강역은 양보할 수 없다는 확고한 원칙을 갖고 있었다. 규장각이 소장하고 있다.


? 조선은 사대교린(事大交隣)을 기본 방침으로 대외 정책을 전개했다. 조선은 명에 대해 기본적으로 사대 정책을 유지했으나, 명은 조선의 내정에 간섭하지는 않았다. 조공과 책봉 제제를 통해 유지되는 사대 외교는 서로의 독립성을 인정한 상태에서 이루어졌다. 조선은 명과 매년 사절을 교환하면서 활발하게 교류했다. 사절 교환은 정치적인 목적으로 이루어졌지만, 조선은 이를 통해 명의 앞선 문화를 받아들이고 물품을 교역했다.


? 조선 왕은 명 황제로부터 책봉을 받았다. 이것은 명의 국제적 권위를 인정하는 형식적인 것이었다. 책봉은 전통적인 외교 형식일 뿐 이것이 내정 간섭이나 종속 관계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었다.


??조선은 매년 여러 차례 명에 사절을 보내 종이와 붓, 인삼, 도자기 등을 조공하고 서적, 비단, 약재 등을 받아왔다. 명 역시 조공에 대한 답례로 여러 물품을 보냈으므로 이는 국가 사이의 공식적인 물물 교환을 의미하는 공무역의 성격을 지니고 있었다. 명과의 사대 외교는 선진 문물을 수용하기 위한 문화 외교인 동시에 일종의 공무역이었다. 조선은 조공 무역 질서에 참여함으로써 명의 선진 문물을 받아들여 경제적, 문화적 실리를 얻을 수 있었다. 또한 왕권의 안정과 동아시아에서의 국제적인 지위를 확보할 수 있었다.


? 조선은 명과 사대 외교를 펴는 한편, 영토를 확보하고 국경 지방을 안정시키기 위해, 여진에 대해서는 회유책과 강경책을 함께 쓰는 교린 정책을 적극적으로 펼쳤다. 여진은 명과도 조공 관계를 맺고 있어서 쉽게 통제하기가 어려웠다. 조선은 여진에 대해 회유하여 정치적으로 조선의 세력 아래 두려고 했다. 이를 위해 여진이 문제를 일으킬 때는 군대 동원해 토벌했으며, 여진족의 귀순을 장려해 관직과 토지 등을 주어 우리 주민으로 동화시키는 데 힘썼다.?

중국 흑룡강성 쌍성보의 동문(東門)인 승욱문. 쌍성보는 여진족의 주요 근거지 가운데 하나였고 금나라 시대엔 거란족의 요나라와 전투를 벌인 지역이었다. 승욱문은 청나라 동치제 때 세워졌다. [사진가 권태균]


? 조선은 여진족에게 관직을 주거나 정착을 위한 토지와 주택을 주어 귀화를 장려했다. 또한 한양에 북평관을 개설하여 사절의 왕래를 통한 조공 무역을 허용했고, 국경 지역의 경성과 경원에 무역소를 두고 물물 교환을 하도록 허락했다. 여진의 여러 부족은 경제적 이익을 얻기 위해 조공을 실시했다. 여진족은 말, 모피 등 토산품을 가져와서 직물, 농기구, 식량 등 일용품으로 바꿔갔다. 그러나 여진족이 국경 마을을 약탈하는 일이 자주 일어나자, 조선은 군사력을 동원하여 이들의 근거지를 토벌하기도 했다.


? 태종은 요동 정벌을 포기한 대신에 충청, 전라, 경상도의 주민들을 평안도의 함경도로 이주시켜 압록강과 두만강 이남 지역을 개발했다. 새로 개척된 지역에 삼남 지방의 주민을 이주시키는 사민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했다. 사민 정책은 성종 때까지 이어져 남쪽의 많은 주민들이 북방으로 이주했다. 이는 북방 개척과 국토의 균형 발전을 추구하고 지역 방어 체제를 확립하기 위한 것이었다.


? 세종은 영토 확장을 적극 펼쳐 압록강과 두만강에 4군과 6진을 설치했다. 세종은 압록강 지역에 최윤덕을 파견하여 4군을 설치하고, 두만강 지역에 김종서를 파견하여 6진을 설치하면서 오늘날의 국경선을 확보했다. 그리고 토착민을 토관으로 임명하여 자치를 허용했으며, 강변 지역을 전략 촌으로 편제하여 여진족의 침략에 대비했다.


? 조선은 일본에 대해서도 교린 정책을 원칙으로 하였다. 일본의 막부 정권은 조선에 일본국왕사를 파견하고, 조선에서는 일본에 통신사를 보냈다. 일본과의 교역은 대체로 동래에 설치한 왜관을 중심으로 이루어졌으며, 대마도와는 조공의 형식으로 교역했다. 일본에서 온 사행의 주목적은 경제적인 교역이었다. 조선에서 수출한 품목은 마포, 면포, 명주, 화문석, 호피, 약재, 대장경, 문방구, 서적 등이 주류를 이루었다. 일본에서 수입된 품목은 구리, 황, 향로, 후추 등이었다. 특히 일본인에게 필요한 품목은 면포와 같은 섬유 제품과 곡물이었다. 목화의 경우 당시 일본에서 생산되지 않는 생필품으로 의생활에 혁명을 일으킬 정도로 큰 영향을 주었다.?

육진(六鎭) 지도. 세종은 김종서를 보내 육진을 개척하고 두만강 북쪽의 공험진까지 영토를 확장했다


? 일본과의 관계에서 가장 큰 문제는 왜구였다. 고려 말부터 시작 된 왜구의 침략은 조선 초기에도 계속되어 해안 지방의 백성을 괴롭혔다. 이에 정부는 수군을 강화하여, 화약 무기를 장착한 성능이 뛰어난 전함을 개발하는 한편, 왜구의 활동을 통제할 수 있는 일본의 막부와 외교 관계를 맺었다. 그럼에도 왜구의 약탈이 계속되자, 세종 때 왜구의 근거지인 대마도(쓰시마 섬)을 토벌했다. 세종 때 1419년 이종무는 병선 227척과 군사 1만 7천여 명으로 왜구의 소굴인 대마도를 정벌했다. 이 토벌로 이후 상당 기간 동안 왜구의 침입을 방지할 수 있었다.


? 조선은 대마도주가 수시로 토산품을 바치면서 왜구를 통제하겠다며 조선과의 무역을 요청해 오자, 세종 25년(1443) 계해약조를 맺고 제한된 조공 무역을 허락했다. 이에 따라 일본의 세견선이 왕래하면서 교역이 이루어졌다. 정부는 남해안의 부산포, 제포(진해), 염포(울산) 등 3포를 개항하여 무역을 허용했다. 조선은 왜관을 지어 허가 받은 일본인들이 머물며 교역할 수 있도록 했다.


? 16세기에 이르러 왜인의 무역 요구는 늘어났지만, 조선 정부의 통제는 강해졌다. 3포에 출입하던 일본인들은 조선 정부의 통제에 불만을 품고 3포 왜란(1510)과 을묘왜변(1555)을 일으켰다. 이에 조선은 일본과의 국교를 단절하기에 이르렀다.


? 한편, 조선은 초기에 유구, 시암, 자와 등이 사절을 보내와 그들과도 교류했다. 특히 유구와 활발한 교역이 이루어져 유구의 문화 발전에 이바지했다. 유구는 일본 오키나와 현에 있던 옛 왕국이다. 동북아시아와 동남아시아를 잇는 해상로에 있어 무역으로 발전했고, 중국은 물론 우리나라의 영향을 받아 독특한 문화를 이루었다.


 


 




 


【핵심 키워드】


☞ 조선은 [사대교린(事大交隣)]을 기본 방침으로 대외 정책을 전개했다. 조선은 명에 대해 기본적으로 [사대 정책]을 유지했다. 명과의 [사대 외교]는 선진 문물을 수용하기 위한 문화 외교인 동시에 일종의 공무역이었으며, 당시 중국 중심의 동아시아 질서 속에서 왕권의 안정과 국제적 지위를 확보하려는 자주적인 [실리 외교]였다. 조선은 [조공 무역] 질서에 참여함으로써 명의 선진 문물을 받아들여 경제적, 문화적 실리를 얻을 수 있었다. 또한 왕권의 안정과 동아시아에서의 국제적인 지위를 확보할 수 있었다.


? 조선은 여진, 일본, 동남아시아 여러 나라와의 교류에는 회유와 토벌을 병행하는 [교린 정책]을 추구했다. 조선은 여진족에게 관직을 주거나 정착을 위한 토지와 주택을 주어 귀화를 장려했다. 또한 한양에 [북평관]을 개설하여 사절의 왕래를 통한 조공 무역을 허용했고, 국경 지역의 경성과 경원에 [무역소]를 두고 물물 교환을 하도록 허락했다. 여진의 여러 부족은 경제적 이익을 얻기 위해 조공을 실시했다.


? 태종은 충청, 전라, 경상도의 주민들을 평안도의 함경도로 이주시켜 압록강과 두만강 이남 지역을 개발했다. 새로 개척된 지역에 삼남 지방의 주민을 이주시키는 사민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했다. 사민 정책은 성종 때까지 이어져 남쪽의 많은 주민들이 북방으로 이주했다. ??


? 세종은 북방에 [4군 6진을 개척]하여 오늘날의 국경선을 확보했다. ??


? 왜구의 약탈이 계속되자, 세종 때(1419년) 이종무가 왜구의 근거지인 [대마도(쓰시마 섬)을 정벌]했다. ?


?대마도주가 조선과의 무역을 요청해 오자, 세종 25년(1443) [계해약조]를 맺고 제한된 조공 무역을 허락했다. 조선은 남해안의 [부산포, 제포(진해), 염포(울산) 등 3포를 개항]하여 무역을 허용했다. 조선은 [왜관]을 지어 허가 받은 일본인들이 머물며 교역할 수 있도록 했다. ☜


 


【예상 문제와 해설】


?1.?다음 대화가 있었던 왕 대의 사실로 옳은 것은?



① ?이종무로 하여금 쓰시마 섬을 정벌하게 하였다.


② ?강력한 왕권을 행사하기 위하여 집현전을 없앴다.


③ ?정도전으로 하여금 민본적 통치 규범을 마련하게 하였다.


④ ?문하부 낭사를 사간원으로 독립시켜 대신들을 견제하였다.


⑤ ?국가 행사에 필요한 의례를 정리한 국조오례의를 편찬하였다.

* 2013학년도 9월 모의평가 11번

* 44회 "성공한 국왕들 - 세종 ②" 문제 7번


 

해설 : 정답 ①

제시문에서 삼강행실도가 나온 것으로 보아 세종 대의 일을 고르면 된다.

① 왜구의 약탈로 피해가 커지자, 세종 때 이종무로 하여금 쓰시마 섬을 토벌하게 하였고, 일본과의 교역을 중단했다. 이후 일본이 다시 교역해줄 것을 요청하자 조선은 부산포, 제포(진해), 염포(울산)을 개항하여 무역을 허용하고 제한된 범위 내에서 교역을 허락했다(계해약조, 1443).

<오답 풀이>

② 강력한 왕권 행사를 위해 집현전을 없앤 왕은 세조이다.

⑤ 국가 행사에 필요한 의례를 정리한 국조오례의를 편찬한 이는 성종이다.


 


 


2.?다음 잘에 나타난 영토 확장과 관련된 지도로 옳은 것은?

왕이 옛 땅을 되찾기로 하여 땅이 넓고 기름지며 군사적 요충지인 경원부 북쪽 회질가에 성을 쌓았다. 아울러 삼남지방의 일부 주민을 이주시키고, 토착민을 토관으로 임명하였다.①?
②?
③?
⑤?
?

* 2012학년도 수능 3번

* 20회 "악역을 자청한 임금 ② ? 세조" 문제 7번


 

해설 : 정답 ⑤

⑤ 조선은 영토 확보와 국경 지방의 안정 위해 여진에 대한 적극적 외교 정책 펼쳤다. 세종 때에는 4군 6진을 설치하여 압록강과 두만강을 경계로 하는 오늘 날과 같은 국경선을 확정하였다. 그리고 삼남 ㅈ방의 일부 주민들을 북방으로 이주시켜 압록강과 두만강 이남 지역을 개발하는 사민 정책을 실시했고, 토착민을 토관으로 임명하여 민심을 수습하려 했다.


 


 


3. 지도의 A~D에 대한 설명으로 옳은 것을 [보기]에서 고른 것은?


[보기]

ㄱ. A는 조선 세종 때 4군과 6진을 설치하여 확정한 국경선이다.

ㄴ. B는 신라 진흥왕이 북쪽으로 영토를 최대로 확장했을 때의 경계선이다.

ㄷ. C는 고려 공민왕이 철령 이북의 땅을 수복했을 때의 국경선이다.

ㄹ. D는 신라가 당의 세력을 몰아내고 삼국 통일을 이룩했을 때의 경계선이다.


① ㄱ, ㄴ ? ?② ㄱ, ㄷ ? ??③ ㄴ, ㄷ ? ? ④ ㄴ, ㄹ ? ?⑤ ㄷ, ㄹ

* 2009학년도 수능 18번

* 20회 "악역을 자청한 임금 ② ? 세조" 문제 8번


 

해설 : 정답 ①

① ㄱ. A는 세종 때 4군과 6진을 설치하여 확정한 국경선이다. ㄴ. B는 진흥왕 시기 영토 확장의 결과로, 황초령비와 마운령비를 통해 알 수 있다.


 


 


4. 다음 밑줄 친 ‘이 지역’에 대한 정책으로 옳은 것을 [보기]에서 모두 고른 것은?

이 지역은 본래 우리 땅이었는데, 중간에 여진족에게 점거되었다. 태조가 이 지역에 처음으로 부를 설치하였다. 태종 때 야인이 침입해 와서 백성들을 경성군으로 옮기고 그 땅은 비워 두었다. 세종 때 이 지역을 되찾기로 하고 정벌하여 회복하였다.

[보기]

ㄱ. 토착민을 토관으로 임명하였다.

ㄴ. 조세 운반을 위하여 조창을 설치하였다.

ㄷ. 무역소를 설치하고 국경 무역을 허락하였다.

ㄹ. 삼남 지방의 일부 주민들을 이주시켜 살게 하였다.


① ㄱ, ㄴ ? ?② ㄱ, ㄷ ? ?③ ㄴ, ㄷ ? ?④ ㄴ, ㄹ ? ?⑤ ㄷ, ㄹ

* 2006학년도 수능 11번

* 20회 "악역을 자청한 임금 ② ? 세조" 문제 9번


 

해설 : 정답 ④

제시된 자료의 ‘이 지역’은 세종 때 개척된 4군과 6진이다.

<오답 풀이>

ㄴ. 이 지역에서 거둔 세금은 모두 자체적으로 썼기 때문에 조운 제도가 실시되지 않았다. 따라서 조창 역시 설치되지 않았다.


 


 


5.?조선 전기에 (가)~(라)와 가진 대외 관계로 옳은 것을 [보기]에서 모두 고른 것은?


[보기]

(가) : 왕권 안정과 국제적 지위 확보를 위한 실리 외교를 추구하였다.

(나) : 회유와 토벌의 양면 저책을 취하였다.

(다) : 쓰시마 섬 토벌 이후 임진왜란까지 국교가 단절되었다.

(라) : 계해약조를 체결하여 제한된 범위 내에서 교역을 허락하였다.


① (가), (나)


② (가), (다)


③ (나), (다)


④ (나), (라)


⑤ (다), (라)

* 2006학년도 모의평가 7번

* 20회 "악역을 자청한 임금 ② ? 세조" 문제 10번


 

해설 : 정답 ①

(가)는 명, (나)는 여진, (다)는 일본, (라)는 유구이다.

① (가) 명에 대해 조선은 기본적으로 사대 정책을 유지하였으나 명의 내정간섭은 없었다. 조선은 정치적으로는 왕권의 안정과 국제적 지위 확보를 위한 자주적 실리 외교를 행하면서 한편으로는 선진 문물을 흡수하기 위한 문화 외교를 실시하였다. (나) 여진에 대해 조선은 귀순을 장려하고 무역소를 통한 국경 무역을 허용하는 회유책과 4군과 6진의 개척과 국경을 넘어 약탈하는 자에 대해 토벌하는 강경책을 병행했다.

?


 


6. 다음 논의와 관련하여 시행된 정책으로 옳은 것은?


왕이 영북진을 알목하(斡木河)로, 경원부를 소다로(蘇多老)로 옮겨 옛 영토를 회복하는 것에 대한 신하들의 생각을 물었다. 신하들은 두 진의 민호가 적어 유지하기 어렵다고 아뢰었다. ... (중략) ... 왕이 명령하기를, "다른 지방의 향리, 역졸, 공천, 사천을 불문하고 자원하는 자가 있으면, 신역(身役)을 면제해 주고 들어가 살게 하라."라고 하였다.

-세종실록-


① 토착민을 토관으로 임명하였다.


② 경원개시와 회령개시를 설치하였다.


③ 기병을 중심으로 한 특수 부대를 편성하였다.


④ 진법 훈련을 강화하여 요동 정벌을 추진하였다.


⑤ 제포와 염포를 개방하여 제한된 무역을 허용하였다.

* 2011학년도 6월 모의평가 14번


 

해설 : 정답 ①

제시된 자료에서 왕이 자원자를 선발해 북방 지역에 들어가 살게 하라는 명령을 통해 세종 때 4군 6진 개척과 관련이 있음을 알 수 있다.

① 북방 사민 정책과 이것과 관련된 정책으로 토착민을 토관으로 임명하는 토지 제도를 들 수 있다.


 


7. (가), (나) 주장에 대한 설명으로 옳은 것을 [보기]에서 고른 것은?


가) 금이 근래에 갑자기 일어나 요와 송을 멸망시키고 나날이 강대해지고 있는데, 우리와 국경이 맞닿아 있으니 일의 형세상 사대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작은 나라가 사대하는 것은 옛날 어진 왕의 도리이니 마땅히 사신을 보내 예를 갖추어야 합니다.


(나) 사대의 명분이 일단 정해지면 이 성에 나가지 않을 수 없을 것이고 그리하면 또한 청과 군신의 의리를 맺지 않을 수 없을 것입니다. 이는 오랭캐에게 사대하는 것이니 지금 성에서 나가 굴복해서는 안 됩니다.

[보기]

ㄱ. 윤관은 (가)에 반대하고 별무반 편성을 건의하였다.

ㄴ. 인조는 (나)를 따르지 않고 청과 군신 관계를 맺었다.

ㄷ. (가)는 이자겸이, (나)는 강홍립이 제기한 것이다.

ㄹ. (가), (나)는 여진족이 세운 나라에 대한 정책을 주장한 것이다.


① ㄱ, ㄴ ??② ㄱ, ㄷ ? ?③ ㄴ, ㄷ ? ?④ ㄴ, ㄹ ? ?⑤ ㄷ, ㄹ

* 2010학년도 수능 10번

* 22회 "왕위에서 쫓겨난 임금들 ② 광해군" 문제 6번


 

해설 : 정답 ④

ㄴ. 인조는 결국 남한산성을 나와 청나라에 항복하였다.

ㄹ. 금나라는 여진족이 세운 나라이다. 조선시대 후금은 청이라는 이름으로 국호를 바꾸었다.


 


 


8. 밑줄 친 ‘외적’에 대한 임진왜란 이전의 정책을 옳게 설명한 것만을 [보기]에서 있는 대로 고른 것은?

북병사가 보고하기를, “경원 밖의 외적이 녹둔도의 목책을 포위했을 때 경흥 부사 이경록과 조산 만호 이순신이 판단을 잘못하여 군사 10여 명이 전사하고 106명의 사람과 15필의 말이 끌려갔습니다. 국가에 누를 끼쳤으므로 이 경록 등을 가두었습니다.”라고 하였다.

[보기]

ㄱ. 매년 정기적으로 사절을 교환하였다.

ㄴ. 귀순과 정착을 유도하여 동화시키려 하였다.

ㄷ. 침략에 대응하기 위하여 진, 보를 설치하였다.

ㄹ. 염포 등 삼포를 개방하여 무역과 거주를 허락하였다.


① ㄱ, ㄹ ? ?② ㄴ, ㄷ ? ?③ ㄷ, ㄹ ? ?④ ㄱ, ㄴ, ㄷ ? ?⑤ ㄱ, ㄴ, ㄹ

* 2010학년도 9월 모의평가 5번

* 24회 "국란을 겪은 임금들 ② 선조" 문제 8번


 

해설 : 정답 ②

경원은 두만강 하류의 국경 지대로 이 지역 밖에서는 여진족이 생활하였다. 세종 때 여진을 정벌하고 4군과 6진을 설치한 이후 조선은 회유와 토벌의 양면 정책을 취하였다.

② ㄴ. 조선 정부의 대 여진 회유책으로는 여진족의 귀순을 장려하기 위해 관직을 주거나 정착을 위한 토지와 주택을 주는 것, 무역소를 설치해 주는 것이었다. ㄷ. 조선 정부의 대 여진 강경책으로는 이들의 침략을 막기 위해 진, 보를 설치하여 군사를 주둔시키고, 군대를 동원하여 이들을 정벌하는 것이었다.

<오답 풀이>

ㄱ. 명에 대한 사대 정책에 해당한다.

ㄹ. 일본과의 외교 관계를 설명하고 있다.


 


9. ?다음의 시조가 쓰여진 시기에 있었던 역사적 사실로 옳은 것은?

삭풍은 나무 끝에 불고 명월은 눈 속에 찬데

? 만리변성(萬里邊城)에 일장검 짚고 서서

? 긴 파람 큰 한소리에 거칠 것이 없세라.

- 김종서-

긴 칼을 빼어들고 백두산에 올라 보니

? 환하게 밝은 세상이 전란으로 어지러워라

? 언제나 남북의 병란을 평정해볼까 하노라

-남이-


① 철령 이북의 땅을 수복하였다.


② 후금과 명 사이에서 중립 외교를 펼쳤다.


③ 어영청, 총융청, 수어청 등을 설치하였다.


④ 사군과 육진을 설치하여 북방을 개척하였다.


⑤ 청에 대한 적개심으로 북벌론이 제기되었다.

* 2008학년도 9월 모의평가 17번


 

해설 : 정답 ④

제시된 자료는 김종서와 남이가 지은 시조로 김종서와 남이는 조선 전기에 활약한 인물이다.

④ 4군 6진 개척은 세종 때에 있었던 사실이다.

<오답 풀이>

① 고려 후기 공민왕의 반원 정책 과정에서 있었던 역사적 사실이다.

② 광해군은 후금과 명 사이에서 중립 외교 정책을 펼쳤다.

③ 어영청, 총융청, 수어청은 인조때 설치되었다.

⑤ 효종 시기에 북벌론이 등장하였다.

구독신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군사안보연구소

군사안보연구소는 중앙일보의 군사안보분야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군사안보연구소는 2016년 10월 1일 중앙일보 홈페이지 조인스(https://news.joins.com)에 문을 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https://news.joins.com/mm)를 운영하며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군사ㆍ안보ㆍ무기에 관한 콘텐트를 만들고 있습니다.

연구소 사람들
김민석 소장 : kimseok@joongang.co.kr (02-751-5511)
국방연구원 전력발전연구부ㆍ군비통제센터를 거쳐 1994년 중앙일보에 입사한 국내 첫 군사전문기자다. 국방부를 출입한 뒤 최장수 국방부 대변인(2010~2016년)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군사안보전문기자 겸 논설위원으로 한반도 군사와 안보문제를 깊게 파헤치는 글을 쓰고 있다.

박용한 연구위원 : park.yonghan@joongang.co.kr (02-751-5516)
‘북한의 급변사태와 안정화 전략’을 주제로 북한학 박사를 받았다.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ㆍ군사기획연구센터와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북한연구센터에서 군사ㆍ안보ㆍ북한을 연구했다. 2016년부터는 중앙일보에서 군사ㆍ안보 분야 취재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