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상] 원피스 입고 생방송 하던 女 기상캐스터…가디건 입은 사연은?

 
 미국의 한 기상캐스터가 생방송 중 가디건을 입는 일이 발생했다.
 
외신에 따르면 지난 14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州) 지역방송사의 기상캐스터 리버티 챈이 생방송 뉴스프로그램에서 날씨 예보를 진행하던 중 옷이 야하다는 이유로 가디건을 걸쳤다.
 
영상을 보면 당황한 챈이 가디건을 입으면서 이유를 묻자 제작진은 ‘항의메일이 많이 오고 있다’라고 답한다.
 
방송 후 챈은 자신의 공식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특별한 의도가 담긴 것은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기사 이미지
온라인중앙일보
[영상 유튜브=Getting Near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