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란다 커, 억만장자 연인과 백악관 만찬 참석

기사 이미지

모델 미란다 커(33)가 연인 에반 스피겔(25)과 백악관 만찬에 참석했다.

미란다 커는 지난 13일 백악관에서 열린 공식 만찬에 함께 참석했다. 이 모임에는 핀란드 대통령과 노르웨이, 스웨덴, 덴마크, 이이슬란드 총이 등이 참석했다.

미란다 커와 에반 스피겔은 지난해 6월 교제를 밝힌 후 공개 열애를 이어오는 중이다. 두 사람은 최근 캘리포니아에 집을 구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미란다 커의 연인 에반 스피겔은 모바일 메신저 스냅챗 대표로, 현재 세계에서 가장 젊은 억만장자로 꼽히고 있다. 그의 자산은 15억 달러(약 1조 8000억원)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미란다 커 인스타그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