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4번타자' 박병호 2루타 포함 멀티히트

기사 이미지

야구선수 박병호(30·미네소타 트윈스).

박병호(30·미네소타 트윈스)가 시즌 두 번째 4번타자로 나서 멀티히트(1경기 2안타 이상)를 기록하며 쾌조의 타격감을 이어갔다.

박병호는 16일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의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벌어진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경기에 4번타자·1루수로 선발 출장, 4타수 2안타·2득점을 올렸다. 클리블랜드와 3연전에서 홈런 2개를 포함, 5안타를 기록한 박병호는 시즌 타율을 0.257(105타수 27안타)까지 끌어 올렸다.

지난달 25일 워싱턴 전 이후 시즌 두 번째 4번타자로 나선 박병호는 0-0으로 맞선 2회 초 첫 타석에서 상대 선발 트레버 바우어의 5구째 빠른 공을 잡아 당겨 3루수 오른쪽으로 빠져나가는 2루타를 만들었다. 이어 에디 로사리오의 우전 적시타로 홈을 밟았다.

4회와 6회에는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고, 3-1로 앞선 9회 다시 한 번 선두타자로 나서 중전 안타를 터뜨렸다. 박병호는 로사리오의 적시 2루타 때 홈을 밟아 이날 두 번째 득점에 성공했다. 미네소타는 5-1로 승리하며 8연패 뒤 2연승을 기록했다.

김원 기자 kim.won@joongang.co.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