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복면가왕' 파인 땡큐, 정체는 김기리 "쇼미더머니 출연제의 거절했다…날 멸시해"

기사 이미지

[사진 MBC `일밤-복면가왕` 캡처]

‘복면가왕’ 파인 땡큐의 정체가 개그맨 김기리로 밝혀졌다.

15일 방송된 MBC 예능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30대 가왕을 향한 8인의 1라운드 대결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새됐어'와 '레이디'의 무대에 이어 두 번째 무대는'나왔다고 전해라 백세인생'과 이에 도전한 '아임 파인 땡큐'가 꾸몄다. 남녀 혼성으로 이루어진 이 팀은 조PD와 인순이의 ‘친구여’를 불렀다. 파워풀한 백세 인생의 목소리와 파인 땡큐의 랩이 눈길을 끌었다.

공연이 끝난 뒤 평가 결과 백세인생이 56표를, 파인 땡큐가 34표를 얻었다. 패배한 파인 땡큐는 정체를 공개했다. 패널들의 예상과는 달리 그의 정체는 개그맨 김기리로 밝혀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는 복면을 벗은 후 "제가 매드클라운 씨를 따라한 개그가 있었다. 그런데 그걸 보고 '쇼미더머니'에서 두 번이나 출연 제의를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그는 "그런데 다 거절했다. 날 괄시하고 멸시하려는 의도가 보였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일밤-복면가왕'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