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우산 챙기세요"···오후부터 비 시작

기사 이미지
외출을 계획하고 있다면 우산을 챙기는 편이 좋겠다. 스승의 날이자 일요일인 15일 오후부터 비가 온다.

비는 서울과 경기, 서해안을 시작으로 밤에는 전국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강수확률은 60~90%다. 남해안과 제주도엔 시간당 20mm 이상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예상강수량은 강원 동해안과 울릉도, 독도는 10~30mm, 그 밖의 전국은 20~70mm다.

일부 지역에선 바람도 강하게 분다.

기상청은 이날 늦은 오후와 밤을 기점으로 경기 남부, 충청남도 일부, 인천, 전남·전북 일부, 제주도 등에 강풍 예비특보를 발표했다. 강원도와 경남 일부, 부산과 울산 등에도 16일 새벽을 기점으로 강풍 예비특보가 발표됐다.
 
기온은 전날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다. 오전 9시 현재 서울의 기온은 19.6도, 인천 19.1도, 강릉 14.9도, 대전 20.1도, 광주 20.4도, 대구 16.9도, 부산 18.9도 등이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남해, 동해 먼바다와 제주도 전 해상에서 1~3m로 높게 일겠고, 그 밖의 해상에선 0.5~2.5m로 일겠다.

정선언 기자 jung.sune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