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후투티의 자식 사랑

화려한 머리 깃털로?‘인디언 추장새’라고도?불리는 후투티가?경주 황성공원에서?갓 부화한 어린 새에게?먹이를 먹여주고 있다.

김경빈 기자

구독신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