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분양 포커스] 고정수요 3658가구 아파트 단지 내

기사 이미지
삼성물산과 현대건설이 서울 강동구 고덕동 670번지 일대에 짓는 고덕 래미안 힐스테이트 단지 내 상가(조감도)를 분양한다. 고덕 래미안 힐스테이트는 지하 3층~지상 35층, 51개 동, 3658가구의 대단지 아파트다.

고덕 래미안 힐스테이트 상가

상가는 이 아파트 건물 지하 1층~지상 4층에 들어서며 점포 수는 100개다. 2017년 2월 완공 예정인 아파트 입주민을 고정 수요로 확보할 수 있어 안정적인 임대수익 창출이 가능할 전망이다. 단지 초입에 위치하고 대로와 접해 있어 가시성과 접근성이 뛰어나다. 입주민의 보행 동선이 대부분 단지 내 상가를 거쳐가게 돼 있어 고정수요를 끌어들이는데 특히 유리하다. 인근 아파트 단지에서 차량과 도보로 접근이 쉬운 입지도 장점이다.

이 상가는 또 지하철 5호선 고덕역이 걸어서 5분 거리인 역세권에 있다. 지하철 9호선 연장선(2020년 예정)과 8호선(2017년 예정)도 가깝다. 아파트 단지 내 유일의 상업시설이라는 점을 감안해 입주민의 편의를 최우선으로 고려한 업종을 유치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중소형 평형이 전체의 97%에 달하는 특성을 반영해 입주민의 생활양식과 필요조건을 반영한 업종을 중심으로 점포를 구성할 예정이다. 서비스 업종, 고품격 어린이 교육시설과 학원, 식품점, 고급 인테리어점, 음식점, 카페 등이 권장 업종이다.

문의 02-481-9561

박정식 기자 park.jeongsik@joongang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