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늘 노동절, 집회·가두행진 어디서 열리나···교통혼잡, 우회로 확인해야

기사 이미지

노동절을 맞아 한국노총과 민주노총은 대규모 집회와 가두행진을 계획하고 있다.


노동절인 1일 서울 등 각지에서 노동계 집회가 열린다. 집회를 개최하는 한국노총과 민주노총 측은 가두행진도 계획하고 있어 인근 교통 혼잡이 불가피하다. 오랜만에 미세먼지 '보통'인 주말을 맞아 외출을 계획하고 있다면 우회로를 확인하고 나서야겠다.

민주노총은 이날 서울·대전·대구·부산·광주 등 전국 15개 지역에서 노동개악 폐지·노동장관 퇴진, 경제위기 주범 재벌 책임 전면화, 최저임금 1만원 쟁취 등을 요구하는 2016 세계노동절대회를 개최한다. 전국 참가 예상인원은 5만명이다. 한국노총도 서울에서 3만여명이 참가하는 전국노동자대회를 연다.
기사 이미지

노동절인 오늘 서울에선 서울광장과 대학로에 대규모 집회가 예정되어 있다.

서울에서 열리는 집회의 참가 예상 인원은 4만명이 넘는다. 가장 큰 규모의 집회는 오후 3시 서울광장에서 열리는 한국노총의 5·1 전국노동자대회다. 3만명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노총은 대회가 끝나면 을지로2가에서 청계천 한빛광장까지 2㎞ 구간을 행진한다. 을지로5가에서 서울시청, 안국역에서 남산1호터널, 세종도로에서 종로4가, 한국은행에서 광교, 안국역에서 광교, 시청에서 남산3호터널 등 서울광장을 둘러싼 주변 교통 혼잡이 예상된다.

대학로에서도 오후 3시부터 민주노총이 주최하는 집회가 열린다. 집회가 끝나면 1만5000여명의 참가자들은 종로5가에서 모전교까지 3.3㎞를 행진할 계획이다. 혜화에서 종로5가, 세종대로에서 흥인지문, 흥인지문에서 광화문, 마로니에공원 일대도 교통이 혼잡할 것으로 보인다.

행진 시간대 등 자세한 교통상황은 서울지방경찰청 교통정보 안내전화(02-700-5000), 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www.spati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는 행진 시간대 버스 노선을 임시 우회한다. 관련 정보는 다산콜센터(120)에 문의하면 된다.

정선언 기자 jung.sune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