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청와대 “대통령 팔지 말라”…새누리 원내대표 친박 마케팅 제동

청와대가 새누리당 원내대표 경선에서 일부 후보들이 ‘친박’임을 앞세우자 제동을 걸고 나섰다. 청와대 관계자는 28일 “ 친박이나 대통령을 팔아서 원내대표나 당 대표가 되는 일이 있어서는 안 될 것”이라고 말했다. 다음달 3일 원내대표 경선을 앞두고 특정인이 친박을 내세우자 청와대가 직접 나선 양상이다.
 
▶관련 기사   청와대 “대통령 뜻 아전인수 말라” 친박계 출마 제동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