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네소타 박병호 2루타 2개로 2득점

기사 이미지

미네소타 트윈스의 박병호 선수 [중앙포토]

박병호(30·미네소타 트윈스)가 2루타 2개를 때려냈다.

박병호는 27일 미국 미네소타주 미네아폴리스 타깃 필드에서 열린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홈 경기에 팀의 6번·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 2안타·2득점·1삼진을 기록했다. 멀티히트(1경기 2안타 이상)은 19일 밀워키전 이후 4경기만이다. 시즌 타율은 0.211에서 0.236(55타수 13안타)로 올라갔다.

박병호는 1-1로 맞선 2회 말 선두타자로 나와 코디 앤더슨의 시속 94마일(약 151㎞) 직구를 받아쳐 중견수 키를 넘는 안타를 만들었다. 박병호의 힘을 보여준 시즌 3번째 2루타였다. 에두아르도 에스코바가 내야 땅볼 때 3루로 진루한 박병호는 커트 스즈키의 적시타 때 홈을 밟았다.

두번째 2루타는 기술적인 타격이 돋보였다. 2-2 동점인 4회 말 1사 2볼-1스트라이크에서 체인지업을 가볍게 잡아당겨 좌익수 방면으로 날렸다. 변화구 타이밍에 맞혀 오른손을 빨리 놓으면서 비거리를 늘렸다. 박병호는 이번에도 스즈키의 적시타 때 득점을 기록했다. 미네소타는 9회 말 미겔 사노의 끝내기 안타로 6-5 승리를 거뒀다.
볼티모어 오리올스 김현수(28)는 탬파베이전에서 결장했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