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국 1분기 경제 6.7% 성장… 7년 만에 최저

중국의 1분기 경제성장률이 7년 만에 최저치인 6.7%를 기록했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1분기 국내총생산(GDP·15조8526억 위안)이 전년동기대비 6.7% 성장했다고 15일 밝혔다. 시장 예상치(6.7%)와 부합했다. 지난해 4분기 성장률(6.9%)에는 못 미친다. 중국 경제가 본격적인 중속성장 시대로 진입했음을 보여준다. 성장률과 같이 발표된 3월 산업생산은 전년대비 6.8% 늘어났다. 이는 전달(5.4%)과 예상치(5.9%)를 모두 웃돌았다. 3월 소매판매와 고정자산지출도 전년 동기 대비로 각각 10.5%와 10.7% 증가해 시장예상치(각 10.4%)를 웃돌았다.

임채연 기자 yamfl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