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컬투쇼' 샘킴, 감성 라이브 선보여…"외국곡 듣는 느낌" 극찬

기사 이미지

[사진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컬투쇼' 에 출연한 가수 샘킴이 훌륭한 라이브를 선보였다.

14일 오후 2시 방송된 SBS 파워FM '두사탈출 컬투쇼'에서는 장미여관과 샘킴이 '특선라이브'코너에 출연해 입담과 라이브 실력을 뽐냈다.

샘킴은 K팝스타 우승자로 데뷔한 이후 실력파 싱어송라이터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정찬우와 김태균은 샘킴에게 "아저씨들 사이에 있는 소년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샘킴은 무섭지 않다고 답해 출연자들의 웃음을 터뜨렸다. 샘킴은 신곡 '노눈치'를 라이브로 선보였다.

이날 샘킴은 직접 가져온 기타로 노래실력 뿐 아니라 기타실력까지 뽐내 청취자들과 관객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듣고있던 '장미여관' 육중완은 "외국곡 듣는 느낌이에요"라고 칭찬했다. 강준우는 "기타리듬을 치며 노래하기 힘들다"라면서 심사위원같은 감상평을 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