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승환, 밀워키전 1이닝 퍼펙트 피칭

기사 이미지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시즌 5번째 등판에서도 퍼펙트 피칭을 했다.

오승환은 14일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스타디움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경기에서 팀이 3-4로 뒤진 7회에 등판해 1이닝 1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지난 11일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전에서 메이저리그 데뷔승을 거둔 이후 사흘만의 등판이었다.

오승환은 시즌 5경기 동안 단 한 개의 안타도 허용하지 않고 있다. 4와3분의2이닝 9탈삼진 무피안타 무실점이다.

오승환은 7회 초 선발 마이크 리크에 이어 두 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올랐다.

첫 타자 도밍고 산타나와 6구 승부를 벌인 끝에 2루 땅볼로 처리했고, 스쿠터 제넷은 우익수 뜬공으로 돌려세웠다. 라이언 브론을 3구 삼진으로 잡아냈다. 오승환은 호투를 했지만 세인트루이스는 이날 밀워키에 4-6으로 졌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