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헬스장 등록에 지친 당신을 위한 운동법

살을 빼는데 꾸준한 운동이 필요하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은 없다. 하지만 “운동 해야지”를 달고 살며 헬스장 거울 앞에서 핸드폰만 만지고 오는 사람들이 많다. 돈 나가고 스트레스뿐인 헬스장 등록은 집에서 쉬는 것만 못하다. 헬스장에서만 운동 한다는 고정관념은 버릴 때가 됐다. 운동도 재미있는 것을 찾아서 할 수 있다. 지지자불여호지자(知之者不如好之者) “잘 아는 사람은 좋아하는 사람을 이길 수 없다.” 공자님도 말씀하셨다.
 
당신이 좋아할 수 있는 헬스장 밖 운동법을 소개한다.

 
크로스핏 
기사 이미지
크로스핏은 1~2명의 코치와 7~8명의 수업으로 진행된다. 맨몸운동과 역기를 이용한동작을 섞어 하나의 세트(크로스핏에서는 이를 WOD라고 한다. Workout of the Day)를 만들고 최대한 빨리 수행해 기록을 측정하는 것이다. 코치는 생소한 동작을 알려주고 시간을 통제한다. 10~20여분 동안 웨이트 트레이닝과 맨몸운동을 유산소처럼 빠르게 하다보면 짧은 시간 안에 엄청난 운동 강도를 경험할 수 있다. 보통 한시간의 수업시간, 가격은 일반 헬스장보다 비싸지만 시간적 효율을 생각한다면 고려해볼만 하다. 물론 부상의 위험이 있으니 코치의 통제를 잘 따라야 한다.
 
스피닝
기사 이미지
실내에서 자전거를 음악에 맞춰 타는 것이다. 하체근육의 증가는 몸의 기초 대사량 증가로 이어져 체질개선을 도와준다. 음악에 맞춰 나도 모르게 사이클을 밟다보면 속옷까지 흠뻑 젖게 되는 운동의 참맛을 알게 된다. 빠른 음악에 맞춰 미친 듯 페달을 밟다가 잔잔한 발라드에 다리를 풀어주는 완급조절을 반복하다 보면 어느새 1시간의 수업시간이 훌쩍 지나가 있다.
 
복싱/격투기
기사 이미지
생각보다 대중적이고 쉽게 시작할 수 있는 운동이다. 악당을을 처치 하겠다는 거창한 이유로 격투기를 시작할 필요가 없다.. 영화처럼 주구장창 줄넘기만 시키고 아침 일찍 길거리를 뛰게 하지도 않는다. 우린 세계 챔피언이 목표가 아니다.
 
각종 격투기 체육관은 코치의 지도를 받으며 운동한다. 자세를 배우고 샌드백을 때리다 보면 스트레스가 모두 날아간다. 비슷한 상대와 스파링을 할 수도 있다. 기본적으로 기초체력 향상을 위한 시설이 갖춰져 있기 때문에 몸 만들기도 가능하다. 꾸준히 하다보면 강하고 성숙해진 나를 만날 수 있을 것이다.
 
암벽등반
기사 이미지
히말라야나 록키산맥이 아닌 안정장비가 갖춰진 실내 암벽 등반장을 말하는 것이다. 맨손으로 벽을 짚고 올라가다보면 매순간 손가락, 발가락 끝에 있는 근육까지 사용하는 희열을 느낄 수 있다. 최근 국내에 실내 암벽 등반장이 생겨나고 있고 근린공원에 실외 암벽 등반장이 설치된 경우도 있어 접근성이 높아졌다.
 
댄스 학원
기사 이미지
아이돌 연습생만 춤을 배우지 않는다. 시내에는 꽤 많은 수의 댄스 학원이 있다. 힙합, 방송 댄스 등 대중적인 춤은 물론 재즈댄스, 스포츠댄스, 락킹 등 내 취향에 맞는 다양한 춤을 가깝게 접할 수 있다. 음악에 맞춰 다양한 동작의 춤을 추고 나면 운동 효과는 물론 스트레스도 날아갈 것이다. 수업도 초보자부터 상급자까지 부담 없이 운영되기 때문에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온라인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