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화보is] 김효진, 여배우의 남다른 걸크러쉬 매력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배우 김효진이 유러피안 감성을 제대로 발휘했다.
 
패션매거진 '하퍼스 바자 코리아' 4월호를 통해 김효진의 화보가 공개됐다. FW 여성 밀란패션위크 참석차 이탈리아로 떠났던 김효진의 유럽의 감성을 머금은 화보에서 매력을 발산했다.
 
김효진은 도시적인 느낌을 뿜으며 카메라 앞에 당당하게 섰다. 뱅헤어에 세련미 넘치는 포즈로 시종일관 촬영 분위기를 이끌며 만족스러운 결과물을 냈다. 화보 관계자는 “김효진의 포즈는 자연스럽고 컷마다 다른 느낌이어서 A컷을 고르기 힘들 정도였다”고 덧붙였다.
 
FW 밀란 패션위크 토즈 컬렉션에 참석했던 김효진은 토즈 그룹 디에고 델라 발레 회장, 세계적인 패션 피플 수지 멘키스와 담소를 나누는 등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또한, 뉴욕 타임스에 김효진의 기사가 실리는 등 이탈리아 현지에서 동서양의 미가 공존하는 김효진을 두고 다양한 관심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김효진은 “ (밀란 패션위크) 참석은 특별한 경험이었다. 세계 패션을 이끄는 여러 인사들과 만나서 신기하고 좋았다”는 짧은 소감을 전했다. 김효진을 향한 패션, 뷰티업계의 관심은 날로 뜨거워지고 있다. 동서양의 미가 공존하는 외모뿐 아니라 월드비전 홍보대사로서 꾸준히 봉사, 기부를 펼치는 모습이 스타들의 실제 라이프스타일까지 중요시 생각하는 하이패션 브랜드들에 각광받고 있는 것이다.
 
한편 김효진은 현재 차기작을 신중하게 검토하며 휴식을 취하고 있다.

김인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