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 대통령, 송중기와 함께 한식문화관 찾아

기사 이미지

[뉴시스]

 
박근혜 대통령이 11일 서울 중구 문화창조벤처단지에 마련된 ‘K-스타일 허브 한식문화관’ 개관식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는 최근 TV 드라마 ‘태양의 후예’로 국내외에서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배우 송중기씨가 한국관광공사 홍보대사 자격으로 함께 했다.

미국·멕시코 순방을 마치고 지난 6일 귀국한 박 대통령이 대외 행보에 나선 것은 지난 8일 충북·전북 창조경제혁신센터 참석에 이어 두 번째다. 한식문화관은 외국 관광객 들이 우리의 한식 문화를 한눈에 살펴보고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조성된 공간이다.
기사 이미지

박근혜대통령이 11일 오전 서울 청계천로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열린 K-STYLE HUB 한식문화관 개관식에 참석해 관광홍보대사 송중기씨와 인사를 나누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박 대통령은 관광안내센터, 절기와 세시풍속에 따른 한식 문화를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소개한 한식전시관, 한식을 직접 맛보고 배울 수 있는 한식체험관, 우수문화상품 등을 구입할 수 있는 아트마켓 등을 순서대로 둘러봤다.
기사 이미지

박근혜대통령이 11일 오전 서울 청계천로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열린 K-STYLE HUB 한식문화관 개관식에 참석해 관광홍보대사 송중기씨와 함께 한식체험관에서 약과를 만들어보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이날 방문에는 송중기씨 외에 김종덕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정창수 한국관광공사 사장 등이 참석했다. 박 대통령은 한식문화관 방문 이후 제5차 문화융성위원회 회의에 참석, 문화융성위원회로부터 문화융성 과제에 대해 보고받고 토론했다.

신용호 기자 nov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