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화만사성' 이상우, 김소연에게 이혼 권유? "왜 참고 사나…"

기사 이미지

[사진 MBC `가화만사성` 캡처]

'가화만사성' 이상우가 김소연에게 우회적으로 이혼을 권했다.

10일 밤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에서는 봉해령(김소연)이 서진건(이상우)에게 고민을 털어놓는 모습이 그려졌다.

서진건은 자신을 부른 봉해령에게 "무슨일 있냐"라고 물었고 봉해령은 "물어볼 게 있다. 지난번 호텔에서 다급하게 절 끌고 나오셨던 이유, 혹시 제가 보면 안되는거라도 있었던 거냐"고 물었다.

그러자 서진건은 침묵했다. 이를 본 봉해령은 "표정보니 대답 안 들어도 되겠다. 나 무지 바보 같아 보였겠다. 괜한 일에 마음을 쓰게 해드렸다"며 착잡한 표정을 지었다. 이어 봉해령은 "두 사람 사이 알고 있었다. 저. 다 끝냈다고 그 말을 믿은 내가 바보다"고 말했다.

이에 서진건은  "왜 참고 사냐? 미안하다. 주제를 넘었다"라고 물었고 봉해령은 "무섭다. 가정이 깨지는 게, 부모님 기대를 저버리는게, 이제야 간신히 사람들이 날보고 편히 웃기 시작했는데 또 다시 이런 일로 마음 아프게 해야 하는게"라며 답답한 심정을 토로했다.

서진건은 "그 안에 당신이 없지 않나. 참고 살아야하는 이유 중 당신이 없다. 답은 본인에게 있다. "고 조언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가화만사성'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