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섹션' 대세 설현 "찍고픈 광고? 가전제품 원해요"

기사 이미지

AOA 설현이 대세가 된 기분과 함께 찍고 싶은 광고로 가전제품을 꼽았다. 

10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는 '대세' 설현이 출연해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설현은 길거리에서 요즘 자주 보는 자신의 판넬을 보면서 드는 기분에 대해 "뿌듯하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하다"고 말했다. 

대세가 된 기분에 대해선 "헤어와 메이크업까지 완성하고 연기하면 평소보다 멋진 내가 되는 것 같다"고 설명하면서 찍고 싶은 광고로 "가전제품 광고를 원한다. 카메라나 에어컨, 냉장고 등의 광고를 찍고 싶다"고 말하며 수줍게 웃었다.  

한편 설현은 이상형 송중기와 한 시상식에서 만났는데 말을 걸지 못해 안타까웠던 순간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ins.com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