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안군, 이세돌 기념관 토·일요일도 열기로

기사 이미지

중앙일보 4월 8일자 12면 이세돌기념관 ‘탁상행정’ 지면.


관광객의 입장을 고려하지 않고 평일에만 문을 열어 ‘탁상행정’ 지적을 받은 전남 신안군 비금도의 이세돌 바둑기념관이 주말에도 운영된다. 또 기념관 시설 개선 작업이 이뤄진다.

신안군은 8일 “ 관광객들을 위해 9일부터 곧바로 이세돌 바둑기념관을 주말(토·일)에도 운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새로 정해진 운영시간은 토·일요일과 평일(월요일 제외)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이 같은 방침 변경은 “바둑기념관 운영을 공무원의 근무일에 맞춰 평일에만 하는 것은 현실을 반영하지 않은 탁상행정”이라는 지적을 받아들인 결정이다. 구글의 인공지능(AI) 알파고와 프로바둑기사 이세돌 9단이 벌인 세기의 대국을 계기로 이 9단의 고향인 비금도의 바둑기념관은 전국 각지 관람객이 몰렸다.

신안=김호 기자 kimh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