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LIVE] 혼란스러운 선거, 중앙일보가 나침반이 되겠습니다…4ㆍ13 총선 읽는 법

 

선거 때마다 으레 시끄러웠다고는 하나, 이번 총선은 유독 혼란스럽다는 분들이 많습니다. 여야 할 것 없이 내분으로 시끄러웠습니다.

새누리당에선 공천 탈락에 반발해 무소속 후보로 나선 유력 정치인들이 많고, 야권은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으로 나뉘었습니다. 다여다야(多與多野) 구도가 곳곳에서 펼쳐지는 까닭에 의석수를 가늠하기조차 힘듭니다.
 
기사 이미지

박승희 정치국제에디터

중앙일보가 여러분의 좋은 나침반이 되겠습니다. 박승희 정치ㆍ국제 에디터가 ‘4ㆍ13 총선 읽는 법: 대통령과 차기 권력의 갈 길은 다르다’를 주제로 서울 시민청 바스락홀에서 강연하고 있습니다. 박 에디터는 20년 넘게 여야와 청와대를 두루 출입한 베테랑 정치부 기자입니다. 워싱턴 특파원을 지내 미국 정치에도 밝습니다.
 
자, 영상을 클릭하세요. 풍부한 경험에서 나오는 살아있는 강연을 지금 바로 즐길 수 있습니다.  On Ai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