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트스키 고의사고 일으켜 보험금 챙긴 일당 적발

기사 이미지

[사진 인천지방경찰청]


제트스키 등 값비싼 해상 레저기구를 차로 들이받아 보험금을 챙긴 일당이 경찰에 적발됐다.

인천경찰청 해양범죄수사계는 8일 사기 혐의로 손모(34)씨와 이모(33)씨, 박모(43)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기사 이미지

[사진 인천지방경찰청]


이들은 2014년 10월 29일 오후 11시쯤 인천의 한 해수욕장 해변에서 고가의 해양 장비를 실은 제트스키(2700만원 상당)를 차량으로 들이받아 3200만원의 보험금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기사 이미지

[사진 인천지방경찰청]


손씨 등은 레저 장비를 실은 해상 기구는 사고가 나면 더 많은 보험금을 받을 수 있는 점을 노렸다. 또 보험사와 경찰의 의심을 피하려고 일면식도 없는 박씨를 범행에 끌어들이는 치밀함도 보였다. 박씨는 생활고 등으로 범행에 가담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이들의 여죄를 수사하고 있다.

인천=최모란 기자 mor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