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106세 할머니 시구

기사 이미지

7일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텍사스와 시애틀의 메이저리그 경기에서 106세 할머니 엘리자베스 설리번(가운데)이 시구를 하고 있다. 설리번은 텍사스 마스코트(오른쪽)의 부축을 받으며 마운드에 올라 오버핸드로 공을 던졌다. [알링턴 AP=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