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태양의 후예 송중기 진구, 군복 벗고 수트핏 과시…알파팀 무슨일

기사 이미지

태양의 후예 송중기 진구,


태양의 후예 송중기 진구, 군복 벗고 수트핏 과시…알파팀 무슨일

태양의 후예 송중기 진구가 수트핏을 뽐냈다. 태양의 후예 송중기 진구가 수트 차림을 한 스틸컷이 공개됐다.

6일‘태양의 후예’제작진은 수트 차림을 한 유시진(송중기), 서대영(진구)의 스틸 컷을 6일 공개했다. 

지난 12회분에서 모든 의료 봉사 일정을 마친 후 한국으로 돌아가게 된 강모연(송혜교)에게 "먼저 가 있어요. 금방 갈게요"라고 약속한 시진. 그 말대로 오늘(6일) 밤, 13회분에서는 서울로 돌아온 시진과 대영이 알파팀으로서 새로운 임무를 부여받으며 익숙했던 군복을 벗은 채 수트를 입게된다.

태양의 후예 송중기 진구는 총을 쥔 채 어딘가를 매섭게 노려보고 있다. “대위님의 거짓말 뒤엔 누군가의 목숨이 오가고, 정치와 외교가 개입하고, 국가가 움직인다”는 송혜교의 말처럼 매번 쉽지 않은 작전을 펼치는 두 사람이기에, 비장한 시진과 대영의 눈빛은 보는 이들에게 긴장감을 불어넣고 있다. 

제작진은 “6일 밤 방송에서는 오랜만에 서울 땅을 밟게 된 시진, 모연, 대영, 윤명주(김지원)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또한, 시진과 대영을 비롯한 알파팀에게는 새로운 임무가 주어지게 된다"고 설명하며 "훈훈함과 긴장감을 동시에 불러일으키는 시진과 대영이 어떤 임무를 맡게 될지, 끝까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태양의 후예’, 오늘(6일) 밤 10시 KBS 2TV 제13회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