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권아솔, 최홍만 도발하며 테이블 엎어 "운동 그만하라…이 자리에서 한판 붙자"

기사 이미지

[사진 일간스포츠]

오는 5월 이둘희와 대결하는 권아솔이 화제인 가운데 권아솔의 발언이 눈길을 끈다.

권아솔은 6일 강남구 ROAD FC 압구정짐에서 열린 ‘XIAOMI ROAD FC 030 IN CHINA’ 출정식 자리에서 최홍만을 "솔직히 이번에 홍만 형이 아오르꺼러에 1라운드에 질 것 같다. 솔직히 졌으면 좋겠다"고 도발했다.

이어서 권아솔은 "(최홍만이)격투기를 이용해서 돈벌이만 생각하는 것 같다. 서커스 매치라고 생각한다. 나 뿐만 아니라 모두 알고 있는 것 아닌가"라며 "이제 운동 그만했으면 좋겠다"고 도발의 강도를 높여갔다.

권아솔은 계속해서 "내가 이 자리에 맨 끝에 앉아 있는 것도 이해가 되지 않는다"며 "정 문제가 된다면 이 자리에서 붙었으면 좋겠다"라며 최홍만에게 글러브를 던지기까지 했다.

권아솔의 이러한 도발에 최홍만은 어이없다는 표정으로 기자회견을 빠져 나갔다. 이에 권아솔은 테이블을 뒤집어 엎으며 "붙어!"라며 소리를 질렀다.

한편 권아솔은 이둘희와 5월 1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릴 샤오미 로드FC 031에서 맞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