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엽기적인 그녀2' 감독 "차태현, 참 소중한 우리나라 배우" 극찬

기사 이미지

[사진 `엽기적인그녀2` 스틸컷]

'엽기적인 그녀2' 감독이 차태현에 대해 '참 소중한 우리나라 배우'라고 극찬했다. 

6일 오전 11시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엽기적인 그녀2'(조근식 감독) 제작보고회에 차태현, 빅토리아, 배성우, 조근식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조근식 감독은 차태현에 대해 "포수 역할을 맡았다. 상대방이 던지는 공을 스트라이크로 만들 줄 알더라. 전체 게임의 흐름을 잘 읽고 있는 배우란 느낌이 들었다. 그래서 참 소중한 우리나라 배우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후 빅토리아에 대해서는 "빅토리아는 중국에서 온 견우의 첫사랑 역이다. 한국말을 잘 못해서 어릴 적 놀림을 받고 있는 설정이다. 그런데도 불구하고 99% 한국말로 감정을 담아 소화했다. 정말 어려웠을 텐데 이런 어려움을 극복하고 소화해준 빅토리아가 자랑스럽다"고 덧붙였다.

한편 '엽기적인 그녀2'는 원조 엽기적인 그녀 전지현을 떠나보낸 차태현(견우)이 그의 인생을 뒤바꿀 새로운 엽기적인 그녀 빅토리아를 만나면서 벌어지는 파란만장 신혼이야기를 그린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