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박' 임지연, 허지웅에 혹평 받아…"얼굴 너무 좋은데 연기가 안 돼"

기사 이미지

[사진 JTBC `썰전` 캡처]

'대박'에 출연하는 배우 임지연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허지웅의 언급도 눈길을 끈다.
 
지난 2015년 방송된 JTBC '썰전'에 출연한 평론가 허지웅은 영화 '인간중독' 속 임지연과 송승헌의 연기에 대해 평했다.

당시 방송에서 허지웅은 "연기라는 게 두 사람의 합이 잘 맞아야 한다"며 "임지연 씨가 얼굴은 너무 좋다. 연기가 안 된다"고 돌직구를 던졌다.

이어 허지웅은 "임지연 씨 연기가 안 되니까 나중엔 임지연 씨를 사랑하는 송승헌 씨가 정신병을 앓고 있는 것 아닌가 착각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이후 허지웅은 "임지연은 일반적인 미인도, 흔한 성형미인도 아니라서 희귀하고 좋은 얼굴이다"라며 "경험을 쌓아서 좋은 배우가 돼 앞으로도 계속 볼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며 훈훈한 분위기로 마무리를 지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JTBC '썰전'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