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천상의 약속 이유리, 순정파&카리스마 1인 2역 완벽 소화, 제작진 "감탄"

기사 이미지

천상의 약속 이유리(사진=KBS 천상의 약속 방송화면 캡쳐)

'천상의 약속' 이유리의 1인 2역 연기가 화제다.
 
KBS 2TV 저녁일일드라마 '천상의 약속'에서 배우 이유리는 극과 극의 성격을 가진 1인 2역을 맡아 완벽하게 소화하고 있다.
 
이유리는 딸까지 낳았지만 사랑하는 남자의 배신을 묵묵히 받아들이는 순정파 이나연과 당차면서도 시크한 카리스마의 백도희 등 2개의 배역을 연기하고 있다.
 
특히 이나연과 백도희로 1인 2역을 소화하는 이유리는 촬영이 2배 더 힘든 데도 불구, 특유의 밝은 태도로 현장을 환하게 밝히고 있다는 후문이다.
 
또 1인 2역을 완벽하게 소화해내는 이유리의 무결점 열연을 지켜본 스태프들은 아낌없는 감탄사를 쏟아냈다고 한다.
 
KBS 2TV 저녁일일드라마 '천상의 약속'은 매주 월~금요일 저녁 7시 50분 방송된다.
 
온라인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