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인지·장하나 공동 6위

기사 이미지
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란초미라지의 미션 힐스 골프장 다이나 쇼어 코스에서 개막한 미국여자프로골프협회(LPGA) 투어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ANA 인스피레이션 1라운드.

LPGA 시즌 첫 메이저 ANA 첫날

지난달 1일 싱가포르 에스컬레이터에서 허리를 다쳤던 전인지(22·하이트진로)가 한 달 만에 복귀전을 치렀다. 공교롭게도 바로 다음 조에서 장하나(24·BC카드)가 경기했다. 두 선수는 나란히 3언더파 공동 6위로 1라운드를 마쳤다. 박인비(28·KB금융그룹)· 리디아 고(19·뉴질랜드)· 김인경(28·한화)과 미셸 위(27·미국) 등이 2언더파 공동 14위다.

JTBC골프가 2라운드 오전 조 경기를 2일 오전 1시부터, 오후 조 경기를 오전 8시부터 생중계한다.

성호준 기자 sung.hoj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