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북, 원산에서 내륙으로 미사일 1발 발사

북한이 29일 오후 5시 40분쯤 강원도 원산 인근에서 동북방 방향으로 단거리 발사체 1발을 발사했다. 합동참모본부 관계자는 "비행거리는 200㎞로 내륙지역으로 쐈다"며 "단거리 발사체로 보고 있고, 현재 분석중"이라고 말했다. 북한이 추가로 미사일을 쏠 가능성에 대비해 군은 감시태세를 유지하고 있다.

북한의 이날 미사일 발사는 지난달 7일 장거리 로켓(미사일) 광명성 4호를 제외하고, 다섯번째다.

특히 북한은 이날 해상이 아닌 내륙지역으로 미사일을 쏴 군이 배경과 의도를 분석중에 있다. 군 관계자는 "북한이 미사일을 쏠 경우 대부분 해상으로 발사하는데 이날은 내륙지역으로 향했다"며 "이례적인 모습이어서 발사 실패인지, 의도적인 발사인지 분석하고 있다"고 말했다. 일각에선 북한이 핵탄두 능력을 과시하기 위한 공중폭파실험일 수도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정용수 기자 nky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