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주)한경지앤아이, 클라우드 브릿지 프로젝트 홍보마케팅 계약

기사 이미지
(주)ECA괌(대표 박보현)과 (주)한경지앤아이(대표 황재활)는 ‘클라우드 브릿지 프로젝트’)의 홍보·마케팅 및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계약으로 한경지앤아이는 이 프로젝트의 홍보마케팅 대행을 맡게 됐다. 또한, 스마트시티를 구축할 때 전산 설비 분야도 담당하게 됐다. 홍보마케팅 예산은 약 400억원, 스마트시티 구축 비용은 약 1620억원 규모다..
 
클라우드 브릿지 프로젝트는 괌(미국령)에 위치한 섬 데데도(Dededo) 약 22만 평(719.511m2)의 면적에 아파트 및 호텔, 빌라, 쇼핑몰 등 복합단지를 개발하는 프로젝트이다.
 
데데도는 괌 내에서 투몬베이(Tumonbay)와 밀접한 거리에 위치하고 있고 조망권도 우수한 지역이다.
 
(주)ECA괌 관계자는 “쾌적한 단지배치와 조경시설, 세대별 거실 크기의 별도 테라스 공간 등 그 동안 공동주택에서 갖지 못했던 단독주택의 장점을 결합한 신개념 주거문화를 창출하는 것이 개발 컨셉이다”라고 말했다.
 
ECA괌은 클라우드 브릿지 프로젝트와 관련 지난해 금융사와 분양사, 시공사와 분양 및 건설에 관한 계약 체결을 완료한 바 있다. 완공은  2019년 10월 완공 목표다.
 
클라우드 브릿지 프로젝트는 국내외 금융사가 자금을 지원하고, 중국 측 분양사인 중국 EJU(易居)그룹이 공급물량의 50%을 책임 분양하게 된다. 시공사인 중태(中太)건설그룹과도 20% 책임 분양 조건으로 시공 계약을 체결했다. 잔여 물량은 올해 하반기에 한국, 일본, 중국, 괌 등에 추가 분양 예정이다.
 
(주)ECA그룹은 ㈜ ECA 괌을 비롯해 (주)ECA China,㈜ ECA Korea를 산하에 두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