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종석·한효주, 멜로 드라마 '더블유'로 안방극장 복귀

기사 이미지

배우 이종석과 한효주가 MBC '더블유'에서 호흡을 맞춘다.

이종석과 한효주는 29일 오전 소속사를 통해 "로맨틱 서스펜스 멜로 드라마 '더블유' 출연을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이종석은 SBS '피노키오' 이후 1년 반 만에 드라마에 참여한다. '피노키오' '학교 2013' '너의 목소리가 들려' 등으로 연기력을 인정받은 이종석은 최근 중국에서 400억 원의 한중합작 드라마 '비취연인'에 출연하며 한류 스타로서의 입지를 다진 바 있다.

한효주는 '더블류'가 6년 만의 안방극장 복귀 작품이 됐다. 한효주는 '광해' '감시자들' '쎄시봉' '뷰티 인사이드'에 다음 달 13일 개봉을 앞둔 '해어화'까지 출연하며 충무로 대표 여배우로 자리 잡았다.

이종석은 "'더블유'라는 좋은 작품을 만나 기쁘다. 응원해주는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최선의 연기를 보여주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두 사람이 출연하는 '더블유'는 16부작으로 '운빨 로맨스' 후속으로 7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