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네변호사 조들호' 박신양, 22살 연하인 강소라와의 호흡도 "문제 없다"

기사 이미지

[사진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 캡처]

새 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가 순조롭게 출발한 가운데, 주연 박신양이 언급한 강소라와의 호흡도 눈길을 끈다.
 
23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박신양은 “내 딸로 나오는 아역배우가 하나 있다. 그 애 나이가 10살 정도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박신양은 “연기를 하는데 전혀 무리가 없는데, 강소라도 연기하는데 별 무리가 없지 않겠나”라고 말하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에 강소라는 “박신양 선배님은 제가 한참 어릴 때부터 배우로 이룬 게 있는 멋진 배우다”며 “박신양 선배님과 하는게 실감이 안 난다. 옆에서 연기하시는 걸 보고 듣는 것만으로도 저한테 큰 도움이 된다”고 전했다.

한편 두 사람은 28일 방송된 KBS2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에 각각 조들호와 이은조 역으로 출연해 열연을 펼쳤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