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박' 윤지혜, 조선판 걸크러쉬… "역대급 카리스마"

기사 이미지

[사진 SBS `대박` 캡처]

드라마‘대박’의 윤지혜가 조선판 걸크러쉬의 탄생을 알렸다.

윤지혜는 지난 28일 방송된 SBS 새 월화드라마 ‘대박’1회에서 투전방 설주 홍매로 변신했다. 시선을 사로잡는 화려한 비주얼과 걸걸한 카리스마로 브라운관을 휘어잡은 윤지혜의 활약에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범상치 않은 아우라를 뽐내는 홍매(윤지혜 분)의 첫 등장이 눈길을 끌었다. 홍매는 도박을 하러 온 백만금(이문식 분)에게 돈을 빌려준 후, 그가 빚을 갚지 못하자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악착같이 돈을 받아내려 했다.

특히 화려한 한복과 특수분장으로 시선을 집중시킨 윤지혜(홍매 역)는 여느 남성들보다 터프한 모습은 물론 사투리와 거침없는 표현이 어우러진 독특한 말투를 선보이며 관심을 모았다.

이처럼 전에없이 새로운 사극 캐릭터를 탄생시키며 방송 첫 회만에 '조선판 걸크러쉬'로 등극한 윤지혜의 활약에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대박' 은 매주 월요일, 화요일 10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SBS '대박'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