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육성재 "조이와 '우결' 하차 생각해본 적 없어"

기사 이미지

[사진 일간스포츠]

그룹 비투비의 육성재가 '우리 결혼했어요' 하차설에 대해 "생각해본 적 없다"고 밝혔다.

육성재는 28일 있었던 비투비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히며 "한 번도 그런 생각을 해본적이 없다.그럴때가 되면은 하겠지만, 지금까지는 그냥 즐겁게 둘 다 촬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하차 보도가 난 뒤 조이와도 하차에 대해 이야기 하지 않았다"며 "우리 가상 커플을 보는 분들도 즐거워하고 볼 때마다 엄마 미소 짓고 있다고 하더라. 풋풋한 모습을 보여주려고 노력하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육성재는 "만약 하차하게 된다면 많이 슬플 것 같다"며 '우리 결혼했어요'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함께 자리한 이창섭은 "만약 육성재가 하차하게 된다면 내가 들어가고 싶다"고 말해 장내를 폭소케 만들었다.

한편 비투비의 새 앨범 타이틀 곡 '봄날의 기억'은 봄이 되면 떠오르는 아련한 사랑의 기억들을 달콤한 감성 사운드로 풀어 낸 비투비표 '봄 캐럴'이다. 잔잔한 어쿠스틱 기타 사운드에 멤버들의 아름다운 화음이 더해졌다. 이 곡은 ‘괜찮아요’ ‘집으로 가는 길’에 이은 비투비의 '발라드 3부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