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신양·강소라 호흡 '동네변호사 조들호', 첫방 시청률 10%로 순조로운 출발

기사 이미지

[사진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 캡처]

'동네변호사 조들호'가 시청률 10.1%를 기록하며 순조롭게 출발했다.

28일 방송된 KBS2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 1회는 조들호(박신양 분)가 승승장구 하던 검사에서 거리의 노숙자로 전락하는 모습을 생생하게 그렸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이은조 역을 맡은 강소라의 생기 넘치는 매력도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박신양과 강소라의 시청률에 그대로 반영됐다. 29일 발표된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의 자료에 따르면 지난 28일 첫 방송된 '동네변호사 조들호' 1회 시청률은 10.1%를 기록했다.

한편 '동네변호사 조들호'는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로, 잘나가는 검사 조들호가 검찰의 비리를 고발해 나락으로 떨어진 후 인생 2막을 여는 이야기를 그렸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