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대보다 한 발 먼저, 독자에게 한 걸음 더’ 신문의 날 표어

한국신문협회(회장 이병규)가 ‘제60회 신문의 날 표어’ 대상작으로 김경순(36)씨의 ‘시대보다 한 발 먼저, 독자에게 한걸음 더’를 선정했다. 우수상으로는 박은주(27)씨의 ‘신문 읽는 습관, 변화의 시작입니다’와 강찬돈(56)씨의 ‘아빠, 이젠 저도 신문을 볼래요~’가 뽑혔다. 심사위원들은 “대상작은 시대를 앞서는 직관으로 미래를 이끌어가야 하는 신문의 기본사명을 일깨워줬다”고 평했다.

대상과 우수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상금 100만원과 50만원,그리고 상패가 수여된다. 시상식은 4월 6일 서울프레스센터에서 열린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