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컴백 오마이걸 "또래 걸그룹 여자친구·트와이스, 좋은 자극 된다"

기사 이미지

걸그룹 오마이걸이 또래 걸그룹 여자친구와 트와이스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28일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에서 그룹 오마이걸의 세번째 미니앨범 'PINK OCEAN'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오마이걸의 매력을 묻는 질문에 리더 효정은 "오마이걸은 8인8색의 매력이 보이는 그룹이다. 여덟명의 목소리와 감성이 합쳐져서 곡 하나하나에 다양성이 많다. 그래서 퍼포먼스를 할 때도 역동적인 것이 우리의 장점인 것 같다"고 말했다.

오마이걸은 "여자친구와 트와이스를 보면서 좋은 자극이 되는 것 같다. 우리도 더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