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소희, 과거 밝힌 이상형은 이승기? "이제는 어차피 못 좋아해요"

기사 이미지

[사진 MBC `별바라기` 캡처]

'복면가왕'에 출연한 송소희가 화제인 가운데, 과거 방송에서 송소희의 발언이 눈길을 끈다.

과거 방송된 MBC ‘별바라기’에서는 국악인 송소희가 출연해 당시 교제 중이던 가수 이승기와 걸그룹 소녀시대 윤아 커플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방송에서 송소희는 누군가의 팬이냐는 질문에 “바라기가 될 정도는 아니어도 조금 좋아했던 분은 이승기”라고 털어놨다.

이어서 송소희는 "이제는 어차피 좋아할 수 없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는 당시 공개 열애 중이던 이승기-윤아 커플을 두고 한 말인 것. 이후 ‘이승기 오빠는 이미 임자 있는 남자’라고 자막이 떠 다시한번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별바라기'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