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복면가왕 송소희, 과거 송해와 덕담 주고받아… "시집 가서 삼둥이 같은 아기 낳았으면"

기사 이미지

[사진 KBS `2015 연예대상` 캡처]

'복면가왕'에 출연한 송소희가 화제인 가운데 과거 송소희가 송해에게 들은 덕담도 눈길을 끈다.

송해는 과거 '2015 KBS 연예대상'에서 송소희와 함께 시상자로 나섰다.

이날 방송에서 송해는 “송소희가 8살 때 ‘전국 노래자랑’에 나왔다”며 “송소희도 어서 시집가서 삼둥이 같은 아기 낳았으면 좋겠다”고 덕담을 건넸다.

이에 송소희는 “꼭 그럴 테니 그때까지 건강히 계셔달라”고 답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송소희는 27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 출연해 4연승을 달리고 있는 ‘우리동네 음악대장’에 도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KBS '2015 연예대상'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