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천 주택서 20대 전 남친이 여친 집에서 현 남친에 흉기들고 인질극 진행중

인천에서 20대 남성이 헤어진 전 여자친구의 집에서 흉기를 들고 인질극을 벌이고 있다.

28일 인천남동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쯤 A씨(20·여)로 부터 "전 남자친구가 흉기를 들고 들어와 현재 남자친구를 위협하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이 남동구 간석동에 있는 A씨의 오피스텔로 출동한 결과 B씨(23)가 C씨(22)를 흉기로 위협하고 있었다.

A씨는 B씨가 흉기를 들고 들고 집으로 찾아오자 놀라 방에서 빠져나와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조사 결과 B씨는 과거 A씨와 교제를 하다가 헤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현재 학교선배인 C씨와 사귀고 있다고 한다.

경찰은 강력팀을 투입해 B씨가 자수하도록 설득하고 있다. 또 만일을 대비해 특공대를 투입, B씨와 대치하고 있다.

인천=최모란 기자 mor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