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BS 스페셜, 도도맘 김미나 출연…"멘탈甲? 강해도 상처받는건 똑같아"

기사 이미지

도도맘 김미나(사진=SBS스페셜 방송화면 캡쳐)

도도맘 김미나가 ‘SBS 스페셜’을 통해 심경을 전했다.
 
27일 방송된 ‘SBS 스페셜’에서는 럭셔리블로거의 빛과 그림자, 그리고 럭셔리블로거 현상의 구조와 이면을 다뤘다. 도도맘 스캔들의 주인공 김미나와 판교대첩의 당사자 조주리, 두 블로거가 출연했다.
 
이날 도도맘(김미나의 블로거상 닉네임)김미나는 강용석 변호사와의 스캔들에 대해 “맨 처음 보도되는 걸 보고는 심장이 쿵쾅쿵쾅거리고 얼굴이 시뻘개지고 죽기 직전의 증상이 이런 건가 싶었다”며 “내 얼굴이 마치 현상수배로 나온 것 같은 그런 느낌이었다”고 힘들었던 심정을 고박했다.
 
스캔들 이후 김미나는 여러 매체에 출연하면서 자신을 변호했고 많은 이들은 그의 정신력이 강하다고 이야기 했다. 이에 그는“멘탈이 강하다고 매사에 힘이 불끈불끈 솟는 건 아니지 않냐”라며 “그냥 큰 사건에 있어서 생각보다 의연하게 있었다는 것, 그 나머지는 나도 보통의 여자들과 똑같다. 내가 강해봤자 상처받는 건 같다”고 말했다.
 
온라인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