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회를 세종시로” 더민주 공약 논란

더불어민주당이 국회를 세종시로 옮기는 방안을 20대 총선 공약에 포함시켰다.

여당 “충청표 겨냥 포퓰리즘”

더민주는 27일 오후 당 홈페이지에 올린 총선 공약집에서 ‘전국이 더불어 잘사는 균형발전 공약’ 분야 첫 번째 항목에 ‘국회를 세종시로 이전해 지역 균형발전을 이루겠다’는 내용을 포함시켰다. 이유에 대해선 “행정의 효율성을 높이고 국회의 대정부 견제를 강화하기 위해 세종시 이전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용섭 총선공약단장은 본지와의 통화에서 “세종시 공무원들이 국회에 오가느라 업무에 차질이 생기지 않느냐. 국회가 세종시로 이전해야 이런 비효율을 줄일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 단장은 “서울에 국회 분원을 두면 내외빈을 만나거나 청와대와 협의하는데도 문제가 없을 것”이라며 “분원을 세종시에 먼저 만든 후 단계적인 이전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새누리당 원유철 원내대표는 “충청표를 의식한 선거용 포퓰리즘 공약”이라며 “국회를 세종시로 옮기면 서울의 공무원과 관계기관이 수시로 가야 하는데 비효율이 너무 크다”고 비판했다.

안효성·김경희 기자 hyoz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