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런닝맨' 이광수, '불운 끝판왕' 인증…'꽝손 챔피언' 되나

기사 이미지

[사진 SBS `일요일이 좋다 런닝맨` 캡처]

SBS <일요일이 좋다 런닝맨>의 '제 1회 꽝손 페스티벌'에서 이광수가 '불운 끝판왕'의 면모를 보였다.

27일 방송되는 SBS <일요일이 좋다 런닝맨>은 '제 1회 꽝손 페스티벌'로 꾸며져 연예계 꽝손들이 모여 진정한 꽝손을 가렸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팀장을 뽑기 위해 엘리베이터 복불복 게임을 진행했다. 그 결과 이광수는 벌칙 3종에 모두 걸려 온 몸이 만신창이가 됐다.

시작부터 심상치 않았던 이광수의 불운은 방송 내내 이어졌다. 본격적으로 시작된 '꽝손 선발전'에서도 이광수는 원조 '꽝손'답게 독보적인 불운을 이어가며 다른 참가자들을 두 손 두 발 다 들게 만들었다.

이러한 가운데 이광수가 '제 1회 꽝손 페스티벌'에서 꽝손 챔피언에 등극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편 이완, 홍진호, 리지, 남창희, 왁스, 정정아, 박명호, 강현수, 마이키 등의 게스트가 출연하는 '제 1회 꽝손 페스티벌' 편은 27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SBS <일요일이 좋다 - 런닝맨>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SBS '일요일이 좋다 런닝맨'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